Daily News

‘마크엠'과 함께하는 2019 SKA 슈퍼 스웩 페스티벌

송영경 기자  패션 캐주얼 2019.10.24 18:09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스트리트 캐주얼 '마크엠(MARKM)'이 오는 26일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개최되는 ‘2019 스카 슈퍼 스웩 페스티벌(2019 SKA SUPER SWAG FESTIVAL)’에 메인 스폰서로 참여한다. 밀레니얼 세대와 소통할 수 있는 접점을 늘려나가며 '마크엠'만의 리얼 스트리트 무드를 적극적으로 알리는 문화 마케팅을 진행하겠다는 방침이다.

올해 다섯 번째를 맞는 ‘2019 스카 슈퍼 스웩 페스티벌’은 매년 국내 최고의 힙합 아티스트들이 공연을 펼치는 힙합 페스티벌로 힙합 마니아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은 국내 힙합씬에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는 지코, 크러쉬, 페노메코, 비와이, 디피알 라이브, 기리보이, 키드밀리 등으로 구성된 역대급 라인업을 선보이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9 스카 슈퍼 스웩 페스티벌’ 메인 스폰서 '마크엠'은 공연장 입구에 전용 부스를 설치해 힙합 문화를 사랑하는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마크엠'의 스트리트 무드를 적극 어필할 계획이다. 전용 부스는 브랜드 화보와 이미지를 활용해 부스 내, 외부를 감싸고 대형 깃발을 설치해 '마크엠'의 스트리트 감성을 직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게 구성할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참여만 해도 다양한 경품을 주는 간단한 이벤트도 다양하게 마련되어 있다. 경품으로는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마크엠'의 맨투맨 티셔츠, 각종 아이템이 들어 있는 굿즈 세트, 힙합 감성을 머금은 양말 등을 다양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대형 LED 봉을 이벤트 참여자에게 100% 증정해 페스티벌 무드를 한껏 끌어올릴 예정이다.

'마크엠' 관계자는 “최근 밀레니얼 세대에서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힙합 문화가 스트리트 패션의 주류로 자리 잡게 되면서 힙합과 스트리트 패션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로 발전하게 되었다”라며 “마크엠은 이번 페스티벌 참여를 계기로 다양한 문화 요소와 결합하는 마케팅을 전개해 밀레니얼 세대와 더욱 활발하게 소통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송영경 기자(syk@kfashionnews.com)
<저작권자 ⓒ K패션뉴스(www.kfashio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