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K패션오디션, 디자이너 브랜드 이커머스 성장 지원

온라인 플랫폼 협업, 왕홍 활용 글로벌 마케팅 진행
송영경 기자  뉴스종합 2019.11.08 12:25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가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 육성 및 기반 조성 사업”의 글로벌 세일즈 마케팅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운영 중인 “K패션오디션”이 디자이너 브랜드의 이커머스 성장 지원에 집중하고 있다.

6일, 한국패션산업협회(회장 한준석)는 이커머스 부상 및 ICT와 패션 비즈니스의 융합을 통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패션 패러다임 변화에 부응하여 디자이너 브랜드의 오프라인 시장 확장을 넘어 온라인 성장까지 지원하기 위해 사업을 다각화하여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지원 사업으로는 첫 번째 쿠팡, 네이버, 롯데백화점 등 국내 유명 대기업의 온라인 플랫폼과의 협업이다. 협회는 지난 10월 국내 이커머스의 대표주자인 쿠팡(COUPANG)과 손잡고 ‘스타 디자이너 브랜드샵’ 내 K패션오디션 디자이너를 입점시켰다. 현재 ‘디앤티도트’(박환성), ‘라이’(이청청), ‘메인부스(원영웅), ’비먼‘(김현정), ’알에스브이피‘(정민호), ’카이‘(계한희), ’홀리넘버세븐‘(송현희)까지 총 7개 브랜드가 입점하여 온라인 세일즈 지원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8월에는 네이버(NAVER) 디자인윈도 내 디자이너 브랜드 테마 기획전을 개최하여 ‘낫노잉’(김시은), ‘니어러’(최미림), ‘라이크재즈’(박수영) 등 총 15개의 브랜드가 이커머스 판로를 개척하는 기회를 얻었다. 또한 7월에는 롯데백화점 공식 온라인몰 엘롯데(ellotte) 내 K패션오디션 디자이너 브랜드 기획전을 개최하여 ‘제이청’(정재선), ‘랭앤루(박민선, 변혜정), 까이에’(김아영) 등 14개 브랜드가 참여한 바 있다.

‘K패션오디션’의 온라인 지원 사업은 국내를 넘어 해외로까지 뻗어나가고 있다.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한 V커머스 및 중국의 크리에이터이자 인플루언서인 왕홍을 활용한 마케팅을 지원한다. 협회는 지난 8월부터 11월까지 약 4개월간 중국 최대 온라인쇼핑몰인 타오바오(Taobao) 내 왕홍 라이브 방송(쯔보)을 진행하여 K패션오디션 브랜드 소개 및 홍보를 펼쳐오고 있다. 왕홍은 14억 인구의 중국인들에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상품을 판매하며 유통업계의 큰 손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를 통해 현재 ‘네이머클로딩’(정문오), ‘두칸’(최충훈), ‘디앤티도트’(박환성), ‘랭앤루’(박민선, 변혜정), ‘메인부스’(원영웅), ‘메종미네드’(박부택), ‘분더캄머’(신혜영), ‘앙크1.5’(김진선), ‘엑스페리먼트’(신홍용), 오디너리피플‘(장형철), ’참스‘(강요한), ’카이‘(계한희), ’51퍼센트‘(이원재) 등 15여개 브랜드가 중국 소비자 대상 판매 및 홍보를 전개하고 있다.

이외에도 전 세계와 소통하는 온라인 창구인 SNS 활성화를 위해 ‘K패션오디션’ 참여 브랜드의 자사 SNS 및 자사몰 콘텐츠 촬영 및 디자인·보정 작업, 디자이너 인터뷰 영상 촬영, 브랜드 룩북 촬영 모델 지원 등 온라인 성장을 위한 다방면의 도움을 아끼지 않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IT기기 사용에 익숙한 밀레니얼 소비자가 주 소비층으로 떠오르고, 유통 산업의 구조 또한 급변하면서 이미 패션산업은 이커머스가 장악했다”며 “오프라인을 기반으로 인지도를 잘 형성해오고 있는 K패션오디션의 디자이너 브랜드에게 온라인 사업 지원을 통해 더 큰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K패션오디션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 육성 및 기반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기존 단일 사업으로 운영해오던 ‘대한민국패션대전’, ‘인디브랜드페어’, ‘월드스타디자이너 육성 사업’, ‘르돔쇼룸’ 등 프로그램의 컨셉 변경 및 통합 플랫폼화를 통해, 패션 브랜드 창업을 위한 신진 디자이너 및 글로벌 유망 디자이너 선발 육성을 도모하고 있다. 또한 정부 지원과 함께 서양네트웍스, 슈페리어, 앳코너, 에프앤에프, 위비스, 지엔코, 지오다노, 케이투코리아,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한세엠케이 등 국내 패션 대기업 10개사가 후원하고 있다.
송영경 기자(syk@kfashionnews.com)
<저작권자 ⓒ K패션뉴스(www.kfashio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